용인시, 2단계 공공근로사업 만 18세 이상 대상 22일까지 접수
용인시, 2단계 공공근로사업 만 18세 이상 대상 22일까지 접수
  • 최규복 기자 kmaeil86@naver.com
  • 승인 2016.03.1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는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공공분야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2단계 공공근로사업’의 참가자 294명을 모집키로 하고 오는 22일까지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모집대상은 ▲사회복지시설 도우미 등 서비스지원 39개 ▲문화복지행정타운 환경정비사업 등 환경정화 69개 등 2개 분야에 108개 사업으로, 오는 5월2일~8월22일까지 근무하게 된다.

참여자격은 만18세 이상의 용인시 거주자로, 재산이 2억원 이하여야 한다. 다만 실업급여 수급권자나 공공근로사업 연속 참여자, 기초생활수급자 중 생계급여를 받는 자 등은 제외된다.

근로시간은 65세 이하의 참가자는 주 5일 25시간, 65세 이상은 주 15시간 근무한다. 임금은 65세 이하의 경우 1일 교통·간식비 3,000원 포함해 3만3,150원이며, 65세 이상은 2만1,090원이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22일까지 신청서와 구직표, 건강보험증, 복지카드(장애인의 경우), 신분증 등을 지참해 주소지 읍·면사무소와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매년 4개월씩 3단계로 추진되는 공공근로사업의 3단계 사업은 오는 7월에 참가자 200여명을 모집해 9월~12월까지 실시될 예정이다.

용인=최규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