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수원
경기도, ‘제1회 정신건강의 날’ 최우수상 수상

경기도가 지난 10일 서울 광화문 교보빌딩에서 열린 ‘제1회 정신건강의 날 기념식’에서 지방자치단체 정신보건복지서비스 정책부문 최우수상인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정신건강의 날은 지난 5월 30일 정신건강복지법 개정 시행에 따라 새롭게 제정된 법정 기념일이다. 보건복지부가 개최한 이날 기념식에서는 국민 정신건강과 복지 향상에 공헌한 기관 및 개인에 대한 표창이 수여됐다.


이날 경기도의 최우수상 수상은 정신보건법 개정에 따라 정신의료기관을 퇴원한 환자가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는 정책 마련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으면서 이뤄졌다.


특히, 정신보건복지서비스정책에 있어 행정1부지사를 단장으로 T/F팀을 구성해 지역사회전환시설 설치 및 운영, 독립주거 지원 정책 추진 등 중증 정신질환자 탈원화를 대비한 선제적인 정책마련에 기여했다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경기도 관계자는“전국 광역지자체 가운데 유일하게 시상대에 올라 경기도의 위상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앞으로도 T/F팀을 중심으로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초 기자  chodong21@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