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인천
인천관광공사,‘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문화관광 활성화 사업

인천관광공사는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를 맞아 추진되는 문화관광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4월 12일 주문도 서도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찾아가는 공연(강화 이야기 극장)’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 사업은 천혜의 관광자원을 가진 강화를 대한민국 대표적 관광지로 발전시키기 위한 다양한 활동들로 구성되어 있다.

그 중에서도 지난 2월부터 진행되고 있는 ‘강화 이야기극장’ 공연은 강화의 역사·전통·문화를 기반으로 문화콘텐츠를 확보하고, ‘스토리텔링의 도시 강화’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현재까지 약 2,500명 관객의 뜨거운 호응 속에 진행되고 있는 ‘강화 이야기극장’은 향후에도 학생·선생님·지역주민 등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공연’ 및 강화관광플랫폼(강화읍 강화대로 430 중앙시장 B동 3층)에서의 공연을 통해, 강화를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 관계자는 “문화콘텐츠가 부족한 도서 지역 어린이들을 위한 공연 등을 통해 소외계층 대상 문화관광 활성화 활동을 지속함과 동시에,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강화 이야기 극장’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 홈페이지(http://ghtou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호 기자  kjh6114@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