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화성
화성시, 초등학교 정규 교과과정에 바둑교실 도입


화성시가 이달부터 초등학교 정규 교과과정에 바둑교실을 도입했다.

시는 양질의 바둑교육을 위해 지난 2월 전문강사 15명을 신규 채용하고 수업에 필요한 바둑판과 교재 등을 21개교에 지원했다.

바둑교실은 상반기 4~6월, 하반기 9~11월까지 상하반기에 걸쳐 총 10회 과정으로 서신초, 석천초, 영천초, 동탄중앙초 등 21개교 366학급에서 운영된다.

우리나라 전통 스포츠이자 마인드 스포츠로 바둑은 아이들의 인내심과 관찰력, 감정조절, 문제해결 능력 향상을 돕고 창의적인 사고력을 키워주는데 도움을 줘 학교와 학생, 학부모 모두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교육은 바둑을 처음 접하는 아이들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바둑돌 잡는 법부터 바둑에 대한 규칙, 돌의 사활 등 아이들 스스로 13줄 바둑을 둘 수 있도록 구성됐다.

최원교 체육진흥과장은“아이들이 바둑을 통해 창의성과 지성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나아가 초등 바둑교실을 확대 운영해 우리시가 국내 바둑의 중심으로 성장할 수 있는 토대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 세계 바둑인들의 화합의 장인 ‘세계바둑스포츠컴플렉스’의 건립을 추진 중이다.

 

최규복 기자  chen8815@naver.com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