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용인
용인시, 시청사 2곳에 자동 제세동기 추가 설치

용인시는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시청사 4층과 15층 등 2곳에 자동 제세동기를 추가 설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시청사가 16층이나 되는데도 이제까지 1층 민원실 앞 1곳에만 제세동기가 설치돼 있어 고층에서 심정지 환자가 발생할 경우 빠른 대처가 쉽지 않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급성 심정지 환자가 발생했을 때 심장충격기로 불리는 자동 제세동기(AED)로 4분 이내에 응급처치를 하면 환자의 생존율을 80%까지 높일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다.

시 관계자는“시청사를 방문하는 시민들이 위기에 처했을 때 최대한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이번에 제세동기를 추가로 설치했다”며 “앞으로도 안전도시에 걸맞게 시민들의 안전을 위한 다양한 시스템을 갖춰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규복 기자  chen8815@naver.com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규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