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도 평생교육진흥원-시흥문화원, 지역사회에 수공예 면생리대 전달식 개최

 


도 평생교육진흥원(이하 진흥원)과 시흥문화원은 ‘2018년 지역공동체 혁신프로젝트’의 프로그램 ‘달에 “꽃”이 피다’의 성과를 지역사회에 환원하기 위해 4일 시흥문화원에서 수공예 면생리대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은 청소년과 학부모 14명이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3주간 직접 만든 수공예 면생리대 30세트(총 90개)를 (사)시흥여성의전화에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달에 “꽃”이 피다’는 면생리대를 만드는 시간을 통해 부모-자녀 세대 간 소통과 성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교육의 수혜를 지역사회에 환원하고자 성과물인 면생리대를 소외계층의 청소년에게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교육 프로그램과 지역사회 활동의 지속적 연계를 통해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교육-지역사회 환원 프로그램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유돈현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은 “교육에 참여한 학생과 학부모가 교육의 성과물을 지역사회의 청소년들에게 다시 전달함으로써 교육을 통해 지역공동체 의식 회복의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18년 지역공동체 혁신프로젝트’는 도내 7개 시(시흥, 부천, 오산, 안산, 고양, 수원, 용인)의 비영리 기관·단체·사회적 기업이 참여해 지역 특성에 맞는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교육의 성과물을 지역사회에 환원해 주민들의 변화와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는 프로젝트다.

 

유형수 기자  rtnews@naver.com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