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이천
엄태준 이천시장 민선7기 공약 확정, 시민과의 약속 꼭 지켜낼 것시민과 함께 4대 분야 100개 사업으로 희망 가득 꿈꾸는 이천 조성

엄태준 이천시장이 지난 8일 ‘시민이 주인인 행복한 이천’을 만들기 위한 민선7기 공약을 확정했다.

공약은 후보자 시절 선거공약과 시장직 인수를 위한 이천시 기획위원회에서 시민들의 바람과 기대를 반영하여 제안한 과제를 대상으로 부서 검토와 보고회 등을 거쳐 결정되었다.

엄시장은 확정된 100개 공약을 성실히 이행하고 반드시 실천함으로써 시민과의 약속을 지킴은 물론, 시민이 진정한 주인이며 시민이 더 행복한 이천 그리고 미래 세대가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이천을 만들어 가겠다는 각오다.

시민시장이라는 수식어답게 실질적인 시민참여와 소통을 기조로 투명하고 청렴한 공직사회 조성과 아이부터 노인까지 전세대가 더불어 행복한 문화와 복지, 지역 간 차별 없는 균형발전에 중점을 두었으며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지속성장이 가능한 기반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공약을 테마별로 살펴보면 △시민이 참여하는 소통이천 △더불어 행복한 문화도시 △미래를 준비하는 균형발전도시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4대 분야 100개 사업으로 이뤄졌다.

세부사업으로 ‘시민이 참여하는 소통이천’에는 △실질적 시민참여예산제 운영 △시민공청회 정기적 개최 △이천시 정보소통광장 운영 △청렴위원회 설치 △시민옴부즈만제도 운영 △시장의 24시간 공개 등 시민 참여와 소통을 위한 사업들이 눈에 띈다.

‘더불어 행복한 문화도시’ 분야에서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조성 △여성친화도시 조성(여성비전센터 건립) △중·고등학교 무상교복 도입 △이천시니어클럽 행정체제 구축 △이천시 문화재단 설립 △남부권 복합문화스포츠센터 건립 등을 추진한다.

또한 ‘미래를 준비하는 균형발전도시’ 분야에서는 이천 지역 곳곳을 연결하는 도로사업과 시의 오랜 현안인 △장호원 버스터미널 문제 해결 △설봉산 근린공원 일몰제 대책 △성호호수 관광자원화 △중리천 복원을 통한 도시재생 등을 공약으로 설정했다.

마지막으로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일자리위원회 설치 △창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맞춤형 일자리 지원 △이천사랑 상품권 발행 △이천시 발주사업 지역기업 우선구매 제도 △전통시장 특성화 육성 △이천시 푸드플랜 수립 등을 추진하고 대기질 개선을 위한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공약했다.

시 관계자는 추후 보고회 등을 통해 공약이행계획을 구체화시켜 이행력을 높일 계획이며, 많은 예산이 소요되는 중리천 하천 복원, 공설운동장 주차전용 건축물 조성, 도로개설 등 규모가 큰 사업은 향후 효과적인 재정운영이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공약 중에는 장호원 버스터미널 문제 등과 같은 이천시의 오랜 난제들도 포함되어 있어 엄시장이 어떤 방식으로 지혜롭게 풀어나갈지 주목이 되고 있다.

또한 엄시장은 “공약에 담겨지지 않은 사업 중 일부는 현안과제로 분류하고 향후 상황과 여건을 고려해 추진할 계획이다”며 “시민들이 제안하는 과제들도 시와 시민을 위하는 것이라면 공약과 같은 무게를 두고 추진하겠으니, 시정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천시는 10월 7일 제23회 이천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시민이 주인인 이천’ 브랜드 슬로건(BI)을 선포해 시민의 날의 의미를 더했다.

유형수 기자  rtnews@naver.com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