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자전거 이용 활성화 기여 인정받아
고양시, 자전거 이용 활성화 기여 인정받아
  • 김장운 기자
  • 승인 2018.12.26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자전거 이용 활성화 우수단체 공모전’ 국무총리표창 수상

 

 

고양시가 오는 27일 정부서울청사 광화문홀에서 행정안전부 주관‘2018년 자전거 이용 활성화 우수단체 공모전’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한다.

이번 공모전은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고 안전사고 예방 등 자전거 우수시책을 전국적으로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1차 서류심사와 공개검증 및 2차 심사를 통해 우수단체가 결정됐다.

고양시는 녹색교통정책 자전거의 생활화, 안전인식 개선 등 민·관이 서로 협력하며 자전거 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계획·수행하고 있음을 높이 인정받았다.

시는 지난 2016년부터 현재까지 4회 ‘KING OF TRACK(크리테리움)’ 대회를 유치·추진함으로써 자전거에 대한 관심 및 활용성을 향상시켰으며 사이클 TV 등을 통한 인터넷 생중계로 전 세계에 자전거 활성화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또 자전거 이용자 편의를 위해 자전거 도로 확충, 자전거 사고 저감 인프라 구축 및 자전거길 유지 관리 정책을 지속 추진하고 있으며 안전문화 확산 및 정착을 위한 지속적인 캠페인을 펼쳤다.

특히 올해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라 안전모 착용에 대한 시민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자전거 안전모 바로쓰기 교육과 피프틴과 연계한 안전모 착용 유도 캠페인(NotBeautyButSafety)을 실시했다.

이외에도 찾아가는 자전거 교육,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버려진 자전거 리사이클링을 통한 무료 나눔사업, 고양시민 대상 자전거 이용 보험 가입 등 자전거 이용 장려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평화누리 자전거길 연계 등 자전거 도로 확충 및 개선에 힘쓰고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육 및 시민과 함께하는 자전거 행사, 캠페인 등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말하며 “지난 6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전 시민 대상 자전거 이용보험도 연장가입을 추진하는 등 생활 속 자전거 문화가 정착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