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양주
희망이 더 큰 희망으로… 양주시, 상사업비 2억원 기부 '쾌척'

양주시가 지난 3일 양주시 희망장학재단에‘2018년 경기도 시군종합평가’에서 지원받은 상사업비 중 2억원을 기부금으로 전달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앞서 경기도 시군종합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시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룬 양주시는 상사업비 5억원 중 2억원을 양주시 희망장학재단의 다양한 장학사업에 기부하는 뜻을 이뤘다.

경기도 시군종합평가란 경기도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인구 규모에서 따라 3개 그룹으로 나눠 11개 분야 124개의 세부지표로 시군의 종합적 행정 역량을 평가하는 제도다.

희망장학재단 임충빈 이사장은“지난 1년간 양주시 950여 공무원의 노력으로 달성한 2018년 시군종합평가 최우수 상사업비를 양주시 미래를 위한 장학사업에 기부해주셔서 더욱더 뜻깊다”고 말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기부금이 양주시를 이끌어갈 지역 인재를 육성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앞으로도 양주시의 교육사업을 위해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태경 기자  tk3317@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