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렛츠런파크 서울 기해년 신년맞이 고객 사은행사 개최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지난 5일(토) 신년맞이 고객 사은행사를 개최했다.

홍대유 조교사협회장, 서인석 조교사, 황순도 기수협회장, 이기회 기수부협회장 및 한국마사회 임직원 등 총 60명이 새해 첫 경마 경주를 기념해 선착순 5,000명의 고객에게 백설기 떡을 나눠주었다.

브라스밴드와 말 인형 퍼포먼스로 축제 분위기가 고조되었다.

한국마사회는 2019년에 서울과 부경, 제주를 합쳐 오는 12월 29일(일)까지 총 2701개의 경주를 시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올해는 서울과 부경 경주마가 모두 출전하는 오픈 경주가 확대되었으며 국제경주 ‘코리아 스프린트’ 상금을 10억 원으로 증액해 한국 경마 국제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김종길 부회장 겸 사업본부장은 “2019년에 더 재미있는 경마와 더 나은 서비스로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유형수 기자  rtnews@naver.com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