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청, 오산시 방문… 교육사례 벤치마킹
울산 남구청, 오산시 방문… 교육사례 벤치마킹
  • 유형수 기자
  • 승인 2019.03.13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남구청에서 오산시를 방문, 교육사례 벤치마킹 후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울산 남구청에서 오산시를 방문, 교육사례 벤치마킹 후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다

 

지난 8일 오산시에 울산 남구청장을 비롯한 관계자 18명이 오산시를 방문, 혁신교육과 평생교육의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울산 남구는 2018년 평생학습도시로 지정된 이후 사람·생태·산업의 트리플성장 Top 학습도시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글로벌 선진 평생학습도시로 도약의 중요 과제를 전개하기 위해 시민과 함께 도시 전역을 배움의 터전으로 일구고 소통, 나눔, 공유를 통해 지속가능한 발전과 따뜻한 지역 공동체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오산시를 방문하게 되었다.

이날 방문에서 오산시가 그간 학교와 교육청, 지역사회 시민들과 함께 끊임없는 소통과 협력을 통해 만들어낸 성과를 울산 남구청 관계자들에게 소개하였으며, 일상의 삶과 생활에서 평생학습을 경험하기 위해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학습공간을 이웃에 나누는 징검다리교실과 시민들이 직접 강좌를 기획·운영하고 있는 학습살롱 현장을 방문하여 시민 활동가들의 이야기를 들었다.

오산시 교육사례를 청취한 울산 남구청 관계자는 “이번 벤치마킹을 통해 오산시가 오늘날 이룬 교육 분야에 대한 성과를 비롯해 지난 8년간 시도한 여러 사례와 추진 과정에서 겪은 현실적인 고민까지 자세히 접할 수 있어서 향후 전개될 울산 남구 교육 정책의 방향에 중요한 전환점이 되었다.”고 전했다.

한편, 오산시는 혁신교육과 평생교육의 선두 주자로서 현재 전국의 많은 지자체에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으며, 도시의 위상을 날로 드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