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간 특화가 필요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지자체간 특화가 필요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 유형수 기자
  • 승인 2019.03.19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여주, 이천, 용인, 김포가 유치 경쟁
여주시 촛불 결의대회로 유치 목소리 높여
여주시 지난 3월 14일 시청광장에서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구종합센터 유치염원 촛불 결의대회’를 열었다.
여주시 지난 3월 14일 시청광장에서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구종합센터 유치염원 촛불 결의대회’를 열었다.

 

과열되어가는 지자체간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지자체별 특화가 필요하다.
지자체들이 서로 먼저를 외치는 일이 빈발하고 있다.

타지자체를 응원하고 지원하는 모습을 보기 힘든 가운데 18일 대한축구협회는 서울 교보빌딩에서 1차를 통과한 전국 12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프레젠테이션을 갖는다. 

협회는 지난달 26일  1차 서류심사를 통해 유치신청서를 제출한 24개 시군 중 12곳을 선정했다.

여주시는 오는 3월 18일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부지선정 제2차 프리젠테이션 심사를 앞두고 지난 3월 14일 시청광장에서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구종합센터 유치염원 촛불 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여주시 축구동호인들을 비롯해 체육회 임원, 축구협회, 여주시민축구단, 새마을 단체, 여성단체, 시의원, 공무원 등이 참여하여 여주시의 축구종합센터 유치의지와 열의를 대한축구협회 측에 전달했다.

식전행사로 신명나는 풍물놀이 공연을 시작으로 경과보고, 유치염원 현수막 퍼포먼스와 피켓과 손 현수막으로 준비한 퍼포먼스에 이어 하이라이트로 촛불 잇기와 시민들의 염원을 담은 구호 제창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행사에 참가한 여주시 축구동호인 정 모씨(여주시 중앙동)는 “대한민국 축구 종합센터 여주유치는 여주시 발전을 한걸음 앞당길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여주시와 우리고장의 우수한 문화유산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우리 시가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하는데 있어 오늘 행사에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해 주신 것에 대해 정말 고맙게 생각한다.”며 “저를 비롯한 여주시민의 힘을 한 곳에 모아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꼭 여주에 유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