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페이’ 발행 100억 원 돌파
‘부천페이’ 발행 100억 원 돌파
  • 전영수 기자
  • 승인 2019.07.1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판매분 道내 최고 수준, 8~9월 10% 인센티브도 추진


 

부천시가 올해 250억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가 올해 250억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가 올해 250억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카드형 지역사랑상품권인 부천페이는 지난 4월 스마트폰 앱으로 출시된 이후 3만 8천여장의 카드발급과 약 66억 원의 일반판매를 기록해 도내 최고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부천페이는 스마트폰 앱과 NH농협은행(판매대행 11개 지점) 창구에서 신청 및 구매(충전)할 수 있으며 평상시에는 6%, 추석·명절 등에는 10%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현재 구매 인센티브 한도는 월 40만원이다.

일부 사용 제한 업체를 제외하고 신용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체와 전통시장에서 모두 사용 가능하다.

시는 일반판매분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당초 예상보다 빨리 목표액 90억 원의 70% 이상을 달성함에 따라 30억 원 이상 추가 발행을 검토 중이다.

이재우 생활경제과장은 “10% 인센티브 기간을 8월과 9월까지 확대하고 인센티브 한도 금액도 현재 월 40만원에서 월 50만 원으로 상향을 추진 중”이라며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가도록 판매분을 적극 소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