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구 능곡역사 부지매입 완료…능곡지역 도시재생 문화거점사업 ‘가시화’
고양시, 구 능곡역사 부지매입 완료…능곡지역 도시재생 문화거점사업 ‘가시화’
  • 김장운 기자
  • 승인 2020.02.05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능곡지역 도시재생 핵심거점인 구 능곡역사 소유권 확보완료
‘50여년 역사 간직한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리모델링 통해 재탄생…“올해 말 만나요”
(고양=김장운기자)고양시가 능곡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사업인‘토당문화플랫폼’조성을 위해 구 능곡역사 부지와 건물을 매입완료하고 이달 초 새 단장에 들어간다(사진제공=고양시)
(고양=김장운기자)고양시가 능곡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사업인‘토당문화플랫폼’조성을 위해 구 능곡역사 부지와 건물을 매입완료하고 이달 초 새 단장에 들어간다(사진제공=고양시)

(고양=김장운기자)고양시가 능곡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사업인‘토당문화플랫폼’조성을 위해 구 능곡역사 부지와 건물을 매입완료하고 이달 초 새 단장에 들어간다.

능곡지역은 2019년 상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곳으로 신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고양시와 소유자인 한국철도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유기적으로 협조해 지난해 12월 매매계약체결을 완료하고, 지난 1월말 구 능곡역사 소유권에 대한 등기이전을 마쳤다.

시는 통상 1년 정도 걸리는 철도용지 매입기간을 화전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드론센터 부지매입 경험을 바탕으로 6개월로 단축, 공백기 없는 사업 추진을 위해 이달 초 리모델링 공사에 바로 착수할 계획이다.

구 능곡역사는 건축된 지 약 50여년이 된 건축물로 2004년 영업 중지 후 관리가 되지 않고 있었으나, 이번 리모델링 공사를 거쳐 옛 모습을 간직하면서도 지역 활성화를 주도하는 문화복합거점 공간으로 올 하반기 새롭게 태어날 예정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주민과 상생할 수 있는 콘텐츠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므로, 도시재생 리모델링과 병행해 능곡지역만의 특수한 콘텐츠를 개발해 주민들과 함께 어우러지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