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창조산업진흥원,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 자매결연
안양창조산업진흥원,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 자매결연
  • 김두호 기자
  • 승인 2020.04.09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월 둘째주 목요일‘전통시장(호계시장) 가는날’

 

(안양=김두호 기자)안양창조산업진흥원은 코로나19 감영증 확산으로 위축된 관내 전통시장을 방문해 직접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사진:안양시)
(안양=김두호 기자)안양창조산업진흥원은 코로나19 감영증 확산으로 위축된 관내 전통시장을 방문해 직접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사진:안양시)

(안양=김두호 기자)안양창조산업진흥원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위축된 관내 전통시장을 방문해 직접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안양시에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1기관 1시장 자매결연 협약을 추진한 바 있다.

이에 안양창조산업진흥원은 안양호계종합시장 상인회와 3월 31일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매월 둘째주 목요일 전통시장 가는 날로 정하였다.

진흥원 임직원들은 4월 둘째주 목요일인 9일 점심시간을 이용하여 호계종합시장을 찾아 오찬과 함께 장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흥규 안양창조산업진흥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상상황에 호계시장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헀다.

한편, 안양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 극복을 위해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 전통상가자금 지원, 수도세 감면 등 속도감 있고 적극적인 행정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