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불교조계종 칠장사,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2천만원 기부
대한불교조계종 칠장사,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2천만원 기부
  • 이응복 기자
  • 승인 2020.06.0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이응복기자)대한불교조계종 칠현산 칠장사가 불기 2564년 부천님 오신날을 맞아 ‘봉축 법요식’에서 소외계층 의료비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이천만원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전달했다.(사진=안성시)
(안성=이응복기자)대한불교조계종 칠현산 칠장사가 불기 2564년 부천님 오신날을 맞아 ‘봉축 법요식’에서 소외계층 의료비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이천만원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전달했다.(사진=대한불교조계종 칠현산 칠장사)

(안성=이응복기자)대한불교조계종 칠현산 칠장사가 불기 2564년 부천님 오신날을 맞아 ‘봉축 법요식’에서 소외계층 의료비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이천만원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전달했다.

지강 스님은 봉축사를 통해 “나눔과 소통으로 향기로운 세상(나소향)의 의미를 실천하고자 불자님들의 정성을 모아 나눔의 자리를 마련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부처님의 뜻을 받들어 더불어 함께 살아가자”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특히,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받지 못하는 이웃에게 써달라”며 작년(3천만원)에 이어 올해도 의료비(2천만원) 나눔을 실천하여 귀감이 되고 있다.  

안성병원 임승관 원장은 “코로나19 재난상황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칠장사의 아름다운 선행이 지치고 힘든 시민에게 큰 위로가 되고 있다” 며, “질병으로 고통받는 분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 하겠다”고 답했다.

해당 기금은 ‘공적 제도권 밖에 놓인 위기 대상자’를 발굴하고 의료비를 지원하는 일에 쓰여질 예정이다.

안성병원은 안성시 15개 읍면동과 대상자를 발굴하고, 의료와 복지서비스의 통합적 제공을 위해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제도권 밖 사각지대 의료비 지원사업’은 안성시 15개 읍면동 복지담당자에 문의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