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코로나시대에는 로컬택트가 핵심가치」강조
조광한 남양주시장, 「코로나시대에는 로컬택트가 핵심가치」강조
  • 조태인 기자
  • 승인 2020.06.1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투어 통해 남양주의 로컬택트 정약용유적지, 물의 정원 등 현장 점검
(남양주=조태인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주중에는 코로나19 대응과 동양하루살이 퇴치, 그밖에 산적한 현안사항을 챙기느라 바쁜 와중에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로컬택트를 한발 앞서 준비하기 위해 휴식도 포기한 채 연속 3주째 주말 정책투어를 실시했다.(사진=남양주시)
(남양주=조태인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주중에는 코로나19 대응과 동양하루살이 퇴치, 그밖에 산적한 현안사항을 챙기느라 바쁜 와중에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로컬택트를 한발 앞서 준비하기 위해 휴식도 포기한 채 연속 3주째 주말 정책투어를 실시했다.(사진=남양주시)

(남양주=조태인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주중에는 코로나19 대응과 동양하루살이 퇴치, 그밖에 산적한 현안사항을 챙기느라 바쁜 와중에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로컬택트를 한발 앞서 준비하기 위해 휴식도 포기한 채 연속 3주째 주말 정책투어를 실시했다.

조광한 시장은 문화교육국장과 환경녹지국장, 도시국장, 교통도로국장 및 관련 업무 담당공무원들 20여명과 함께 시민들이 많이 찾는 휴식처인 정약용유적지 일원과 물의 정원 일대를 방문했다.

먼저 정약용유적지 일원을 방문한 조 시장은 “당장 정비할 수 있는 유적지 여기저기에 흩어져 있는 관목과 불필요한 구조물 등은 신속하게 정비하여 시민들이 넓고 탁트인 광장으로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예산과 시간이 필요한 것들은 당장 급하게 처리하지 말고 충분히 구상하고 계획하여 종합적으로 정비하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이어서 조시장은 30도가 넘는 더운 날씨에도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는 물의 정원으로 이동하여 자전거도로와 인도 상태, 관상용 양귀비꽃 식재 및 예초 등의 관리상태, 쓰레기처리 및 주차문제 등을 꼼꼼히 점검했다.

점검을 마친 조 시장은 “코로나이후 시대에 지방정부의 핵심가치는 로컬택트이다. 시민들이 가장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는 야외 힐링포인트를 많이 늘려줘야 한다. 정약용유적지처럼 기존 공간은 기능보강과 환경정비를 통해 새롭게 해줘야 하고 청학비치처럼 시민들이 편안하게 휴식할 수 있는 새로운 야외공간을 늘려줘야 한다. 로컬택트는 시대적 흐름으로 적극 대처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또한 물의 정원이 남양주시 뿐만 아니라 타지역에서도 많이 찾는 명소인만큼 예초 및 꽃묘 식재, 쓰레기 처리 등 관리에 소요되는 비용과 교통체증 및 주차 등의 문제해결에 정부차원의 관심 및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이 문제가 해결될 수 있도록 중앙부처와 협의할 것을 지시했다. 

한편, 시는 시민들의 편안하고 행복한 로컬택트를 위해 지난 5월 신개념 도서관이자 복합문화공간인 정약용도서관을 개관한데 이어 오는 6월말 청학비치, 하반기 이석영광장과 1910 리멤버 역사체험관,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 청년스타트업캠퍼스, 사암유스센터의 개관을 줄줄이 앞두고 있는 등 다양하고 참신한 로컬택트 시리즈 준비에 한창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