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 다선 김승호의 詩 [콩꽃]
시인 다선 김승호의 詩 [콩꽃]
  • 김장운 기자
  • 승인 2020.06.29 18: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당에 피어난 다홍빛 작은 꽃
궁금하여 유심히 바라보다
네이버에게 물어보았다

반드시 오고야 말 행복이라는
꽃말을 가진
고운 꽃줄기 따라 대롱대롱 매달린 콩자루

한 줄에 두 알 세알 네 알
여문 놈 실한 놈
콩자라 듯이 행복도 무럭무럭 자라기를
세상 모든 이에게 반드시 오고 말
그래서 살만한 세상 되었으면...

 

(경인매일=김장운 문화전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다선 2020-06-29 18:36:47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