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 참가작품 선정
인천시,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 참가작품 선정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6.30 0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부 강화용두레질소리보존회, 청소년부 은율탈춤
한국민속문화쳬술제 참가작품.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김정호기자)인천시는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에 인천시를 대표하여 참가할 작품을 선정하여 발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민속예술의 보존ㆍ전승 및 활용을 통한 풀뿌리 문화 저변 확대를 위하여 매년 개최하는 행사로 금년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충청남도, 공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오는 10월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충청남도 공주시 아트센터 고마에서 전국 17개 시ㆍ도 및 이북5도 등 33개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참가작품 공모전에는 일반부와 청소년부 등 2개 부문으로 접수를 받았으며, 총 5개 단체가 응모하였다.

지난 6월 16일 참가작품 선정 심의위원회에서 심사한 결과, 일반부 강화용두레질소리보존회 「열두가락의 맥 강화용두레질소리」와 청소년부 얼쑤 「은율탈춤」이 참가작품으로 선정됐다. 특히 시는 민속예술대회참가를 위해 사업비 5,000만원을 지원한다 (일반부 3,500만원, 청소년부 1,500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