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경찰서, 외사안전구역 코로나확산 및 범죄예방 특별 치안활동
연수경찰서, 외사안전구역 코로나확산 및 범죄예방 특별 치안활동
  • 임영화 기자
  • 승인 2020.07.11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임영화기자)인천연수경찰서(서장 남경순)가 외사안전구역으로 지정된 함박마을 일대를 대상으로 범죄예방 합동순찰 및 코로나 확산 예방 캠페인을 실시 한뒤 사진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연수경찰서

(인천=임영화기자)인천연수경찰서는 지난 9일 외사안전구역으로 지정된 함박마을 일대를 대상으로 범죄예방 합동순찰 및 코로나 확산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합동순찰에는 남경순 경찰서장, 경찰서 외사·생안, 관광경찰대 및 연수1동 통·반장회, 연수구청 소속직원 등 20여명이 참석하여 함박마을 체류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예방수칙, 불법체류자 통보의무면제 등 외국어 홍보지를 배부하며 마스크 착용을 권고했다.

연수경찰서에서는 최근 연수구 체류 외국인 코로나 감염사례가 증가하자 외사안전구역에서의 가시적 특별치안활동을 강화하고자 7월 한 달간 주 2회(매주 화, 목) 20:00~21:00간 순찰활동 및 캠페인을 실시 중이다. 

남경순 서장은 “체류외국인의 코로나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고 코로나 확산을 예방하는데 연수경찰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