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피해예방 현장점검과 농업인 격려
폭우 피해예방 현장점검과 농업인 격려
  • 김해수 기자
  • 승인 2020.08.06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재해 안전관리 지도·지원에 총력
경기북부지역 등에 연일 내려진 호우경보로 피해가 속출된 가운데 농협중앙회 동두천시지부와 동두천농업협동조합이 동두천시 동점마을과 탑동계곡 등을 찾아 농경지 침수와 하천범람 등 폭우 피해예방 현장을 점검하고 마을주민과 농업인들을 격려했다고 6일 전했다.(사진:동두천시)
경기북부지역 등에 연일 내려진 호우경보로 피해가 속출된 가운데 농협중앙회 동두천시지부와 동두천농업협동조합이 동두천시 동점마을과 탑동계곡 등을 찾아 농경지 침수와 하천범람 등 폭우 피해예방 현장을 점검하고 마을주민과 농업인들을 격려했다고 6일 전했다.(사진:동두천시)

(동두천=김해수기자)경기북부지역 등에 연일 내려진 호우경보로 피해가 속출된 가운데 농협중앙회 동두천시지부와 동두천농업협동조합이 동두천시 동점마을과 탑동계곡 등을 찾아 농경지 침수와 하천범람 등 폭우 피해예방 현장을 점검하고 마을주민과 농업인들을 격려했다고 6일 전했다.

정진호 조합장은 “이상기후로 인한 최장의 장마로 채소·과일 등의 생장과 수확, 국민들의 밥상 물가가 많이 걱정된다”며, “아직까지 동두천 지역은 큰 피해가 발생되지 않아 천만다행이며, 추가로 이어질 폭우와 태풍 등에 대비, 농업피해를 최소화시킬 수 있는 안전관리 지도·지원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철현 지부장은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인해 농업분야 피해가 늘고 있는데 자연재해까지 겹쳐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폭염과 가뭄, 잦은 태풍, 긴 장마 등 지구 온난화에 따른 기상이변을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 등으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디지털농촌 시스템을 점진적으로 구축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