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사회적 거리두기 2.5 단계 적극 참여
인천시의회, 사회적 거리두기 2.5 단계 적극 참여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9.03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영상회의”로 코로나19 확산 대응
비대면 영상회의 모의테스트에 참여한 신은호 의장. 사진제공=인천시의회

(인천=김정호기자)인천광역시의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에 따라“언택트(Untact: 비대면) 회의”를 통해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등 선제적 대응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3일 시의회에 따르면 의장단, 상임위원장 회의 및 각종 토론회 개최시 온-나라 영상회의시스템을 활용하여 비대면 영상회의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를 위해, 시의회는 지난 2일 의장 등 시의원 PC에 영상회의를 위한 장비 설치를 완료하고, 3일에는 신은호 의장이 직접 참여하여 모의테스트를 진행했다. 오는 7일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단 회의부터 실제 운영할 계획이다.

신은호 의장은“코로나19 재 확산에 따라 그 어느 때보다 더욱 경각심을 가지고 대응해 나갈 때”라고 강조하면서,“시의회에서도 언제 어디서든 비상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비대면 영상회의 체계를 확고히 구축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