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경찰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 선도프로그램 사랑의 교실 운영
인천 미추홀경찰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 선도프로그램 사랑의 교실 운영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0.11.17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범죄 예방 선도프로그램인 2020년 사랑의 교실 진행 모습. 사진제공=청소년상담복지센터

(인천=김정호기자)인천 미추홀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인천미추홀경찰서와 연계해 청소년 범죄 예방 선도프로그램인 ‘2020년 사랑의 교실’ 사업 운영을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사랑의 교실은 경찰서 입건 후 조사단계에 있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총 33차가 진행됐다.

전년에 비해 참석인원은 두 배 가까운 청소년 247명이 참여해 재범률은 4% 감소했다.

이번 사랑의 교실은 자기이해를 통한 충동조절 능력 향상에 초점을 뒀으며 비행 행동의 부정적 파급력을 인식해 자기 행동에 책임지고 타인을 존중하는 건강한 청소년이 되도록 집단상담으로 운영했다.

또 청소년 범죄 유형에 따라 맞춤교육이 될 수 있도록 금연 및 디지털예방교육도 실시했다.

미추홀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관계자는 “청소년 안전망을 통해 청소년 범죄 예방과 재범방지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며 “지속적 상담이 필요한 학생은 이후에도 심리, 정서적 사후관리를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