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가 가져온 쇼핑지도의 이동... 중장년층 온라인 쇼핑 72% 증가
코로나가 가져온 쇼핑지도의 이동... 중장년층 온라인 쇼핑 72% 증가
  • 전영수 기자
  • 승인 2021.02.18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인매일=전영수기자) 중장년층 72%는 코로나19 발생 이전보다 온라인 쇼핑을 더 많이 한다는 설문조사가 발표됐다. 코로나19로 사람이 많은 마트로 장을 보러 가는 게 아니라 집에서 인터넷으로 필요한 것을 구매하는 중장년층이 증가했다는 것. 이렇듯 코로나19 팬데믹은 중장년층의 쇼핑패턴에도 변화를 줬다.

지난해부터 중장년층의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설문조사를 시리즈로 진행 중인 임팩트피플스가 지난 1월 13일부터 27일까지 50~60세 598명을 대상으로 ‘5060세대 온라인 쇼핑 트렌드’에 대한 설문조사를 했다.

해당 설문조사에 의하면 코로나19 발병 이후 온라인 쇼핑이 늘었다는 응답이 72%로 월등히 높았다. 반면에 줄었다는 응답은 4%에 불과했다. 그리고 78%의 응답자가 올해는 지난해보다 온라인 쇼핑을 더 많게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 달 온라인 쇼핑 횟수는 3~6회가 41%로 가장 많았고 7~12회(38.6%), 1~2회(17.9%)가 뒤를 이었다. 한 달에 1~4회 정도 온라인 쇼핑을 하는 경우는 오프라인 쇼핑 횟수가 다소 많았다(오프라인 쇼핑 1~2회는 21.3%, 3~4회는 49.5%).

하지만 온라인 쇼핑을 한 달에 7~12회(일주일 평균 2~3회) 하는 경우는 달랐다. 오프라인 쇼핑 빈도가 25.3%로 온라인 쇼핑을 13.3% 더 많이 하고 있었다.

중장년층의 한 달 평균 온라인 쇼핑 구매 금액은 31만9000원으로 조사됐다. 새로운 온라인 쇼핑 형태인 라이브커머스 인지도에 대한 질문에 응답자 87%가 알고 있었다. 이 중 4명 중 1명은 실제로 구매 경험이 있다(25%)고 밝혔다.

중장년층은 라이브커머스를 어떻게 여기고 있을까? 앞으로의 구매 의향은 있다(74%), 모르겠다(19%), 없다(7%)라는 반응을 보였다.

향후 구매 의향이 있다는 응답자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차이가 있다. 호의적인 의사를 밝힌 연령대는 50~55세(81.3%)였다. 56~60세는 74.8%, 61~65세는 49.5%, 66세 이상은 50.5%로 나이가 낮을수록 라이브커머스 구매 의향이 높았다.

이외에 구매 희망 품목으로는 식음료(64.2%), 의류 및 패션잡화(58.9%), 생필품(58.2%)을 꼽았으며 가격 및 할인 혜택(39.3%), 실시간 결제 용이성(20.7%) 등을 따져서 구매할 것이라고 답했다.

한편 임팩트피플스는 유한킴벌리가 함께일하는 재단과 함께 시니어 일자리 창출과 비즈니스 기회 확장의 연계를 통해 초고령사회 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공유가치창출(CSV) 개념으로 추진한 시니어 일자리·비즈니스 플랫폼 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