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상남자 인테리어 사장님 최정우, 친화력 甲 미용실 원장님 박준금, 3년 만에 황혼 로맨스 커플로 재회
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상남자 인테리어 사장님 최정우, 친화력 甲 미용실 원장님 박준금, 3년 만에 황혼 로맨스 커플로 재회
  • 김장운 기자
  • 승인 2021.02.23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우X박준금, 인생 후반전에 만난 운명같은 사랑으로 공감+설렘 UP
최정우X박준금, 인생 후반전에 만난 운명같은 사랑으로 공감+설렘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최정우X박준금, 인생 후반전에 만난 운명같은
사랑으로 공감+설렘

 

(경인매일=김장운 문화전문기자)배우 최정우, 박준금이 KBS1 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에서 황혼 로맨스 커플로 재회한다.

‘누가 뭐래도’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방송 예정인 KBS 1TV 새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극본 여명재, 연출 김정규) 제작진이 최정우, 박준금의 캐스팅 소식을 밝혀 시청자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속아도 꿈결’은 다른 문화의 두 집안이 부모의 재혼으로 만나 하나의 가족이 되어 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최정우, 박준금은 이번 작품을 통해 ‘같이 살래요’ 이후 3년 만에 황혼 커플로 재회하게 된다.

최정우는 극중 이른 나이에 아내와 사별하고 30여 년간 자식들을 홀로 키워낸 인테리어 가게 사장 금종화 역으로 분한다. 70대에도 여전히 상남자 포스를 발휘하며 때때로 인간미 넘치는 허당미를 드러내는 인물로 강모란을 만나 희대의 사랑꾼으로 거듭나게 된다.

금종화를 단번에 사로잡은 강모란 역은 출연하는 작품마다 개성만점 ‘엄마’ 캐릭터로 사랑받는 박준금이 맡는다. 사람 좋은 친화력 甲 프로 오지라퍼 미용실 원장인 모란은 박준금과 찰떡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독차지할 예정이다.

6, 70대 황혼의 나이에 운명 같은 사랑을 만난 금종화와 강모란의 꿀 떨어지는 인생 2막이 예고된 가운데 과연 자식들은 부모의 늦깎이 사랑을 받아들일 수 있을지 ‘속아도 꿈결’이 그려갈 현실 황혼 로맨스에 시청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속아도 꿈결’은 ‘아이가 다섯’의 김정규 감독이 연출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훈훈한 감동과 가족애를 선사할 따뜻한 홈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누가 뭐래도’ 후속작으로 오는 3월 중 KBS 1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