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임시회 폐회
안성시의회 임시회 폐회
  • 이응복 기자
  • 승인 2021.02.26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이응복기자) 안성시의회 26일 시의회 3층 본회의장에서 제2차 본회의를 개회하고 11일간 진행된 제192회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했다.

안건심사에 앞서 유광철 의원은‘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산업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하여 자유발언을 했으며, 이어 박상순 조례등심사특별위원장이 심사보고한 조례안 및 일반안건 16건과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 선임의 건을 심사 의결(채택) 했다.

한편, 2월 17일 조례등심사특별위원회에서는 박상순 의원을 위원장으로, 송미찬 의원을 간사로 선임했으며, 안건 심사결과 조례안 9건, 규친안 1건, 동의안 4건, 기타안건 2건 총 16건을 의결(채택)했으며, 18일부터 26일까지 부서별 업무보고를 청취했다.

특히, 박상순 위원장과 위원들은‘2021년 시정 주요업무보고 청취’에서 심도 있는 질의응답을 통해 ▲공도 시민청 주차장 및 진입로 관련 ▲안성시시설관리공단 경영수지 개선 ▲시청사 주차장 문제 등 부서별 업무계획중 예상되는 문제점과 대안 제시를 하는 등 돋보이는 의사진행을 했다.

의사일정 마지막으로 지난 2월 16일 유광철 의원의 자유발언과 유원형 부의장의 시정질문에 대한 김보라 안성시장의 답변이 있었으며, 유원형 부의장은‘축산식품복합 산업단지 및 용인 SK하이닉스 상생협력서’와 관련하여 추가 보충질문을 했다.

한편, 안성시의회는 임시회 기간중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오찬을 도시락, 시청 구내식당, 관내 식당으로 분산하여 이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