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청소년 발달장애 학생에게 방과 후 활동서비스 지원
화성시, 청소년 발달장애 학생에게 방과 후 활동서비스 지원
  • 최규복 기자 chen8815@kmaeil.com
  • 승인 2021.10.22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만 6세이상 18세 미만 발달장애 청소년에 월 44시간 바우처 제공

[화성=최규복기자] 화성시가 오는 11월부터 발달장애 청소년을 대상으로 ‘청소년 발달장애 학생 방과 후 활동서비스’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서비스는 청소년 발달장애 학생에게 의미 있는 여가시간을 지원해, 사회성을 높이고 가족의 돌봄 부담을 줄여주고자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만 6세 이상 18세 미만 초·중·고등학교 및 특수학교, 전공과에 재학 중인 발달장애 청소년이다. 

신청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상시 접수 가능하다. 

월 44시간의 방과 후 활동서비스 바우처가 제공되며 사회적협동조합 해누리, 참나리센터, 화성시동탄아르딤복지관, 화성시 아르딤복지관 총 4개소에서 이용할 수 있다. 

지원 프로그램으로는 ▲악기, 축구, 레크리에이션 등 예체능 활동 ▲컴퓨터, 요리, 미술, 바리스타 등 배움활동 ▲산책, 또래 놀이, 원예 등 힐링활동 ▲구직기술, 자격증 취득, 현장 견학 등 직업 탐구 활동 ▲지역이해, 관계 형성, 자기표현 등 자립활동 ▲관람체험, 자조 활동 등이다.

박민철 복지국장은 “발달장애 청소년들이 꿈을 실현하고 당당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