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위해 보증료 지원
SH공사,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위해 보증료 지원
  • 김광수 기자 ks5days@naver.com
  • 승인 2021.10.2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H공사-서울신용보증재단-우리은행, ‘소상공인 보증료 지원 업무협약’ 체결
- SH공사, 우리은행에 100억원 예탁 후 이자 활용해 소상공인 보증료 지원
- 서울신보, 신용보증 적극 지원...우리은행, 보증서 발급 소상공인에 대출 실행
- 코로나19로 재정난 겪는 서울 소재 중소기업.소상공인 경영 안정에 기여
SH공사, 서울신용보증재단, 우리은행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보증료를 지원한다. (사진=SH공사)
SH공사, 서울신용보증재단, 우리은행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보증료를 지원한다. (사진=SH공사)

[서울=김광수기자] SH공사, 서울신용보증재단, 우리은행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보증료를 지원한다.

SH공사는 서울신용보증재단, 우리은행과 ‘소상공인 보증료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공사가 마련한 재원을 바탕으로 소상공인에게 보증료를 지원키로 약속했다고 10월 29일 밝혔다.

협약 내용은 SH공사가 우리은행에 100억원의 예탁금을 예치하고 발생하는 이자를 재원으로 활용하여 소상공인에게 보증료를 지원하는 것이다.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신용보증을 적극 지원하고 우리은행은 보증서를 발급받은 소상공인에게 대출을 실행하게 된다.

지원 대상은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신규 대출하는 서울시 소재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으로 서울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승인을 득한 사업자이며, SH공사 소유의 상가 임차인은 우대 대상자로서 보증료를 추가 지원한다.

보증료 신청을 위해서는 먼저 서울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에서 보증료를 발급받아야 한다. 보증서를 발급받은 후 우리은행 서울주택도시공사금융센터를 방문하여 은행 내규 및 심사 기준 등에 의하여 대출이 실행되면, 익월 중 지원금을 받게 된다.

SH공사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서울시민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동참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시행할 계획이다.

황상하 SH공사 사장 직무대행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소상공인의 경영위기가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서 사회안전망 확보를 위한 공공의 역할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소상공인의 어려움 극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