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아동복지시설 주거환경 개선사업’ 전달식 개최
SH공사, ‘아동복지시설 주거환경 개선사업’ 전달식 개최
  • 김광수 기자 ks5days@naver.com
  • 승인 2021.11.1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8월 한국해비타트와 협력하여 보육원 등 복지시설 주거 환경 개선
- 서울 소재 동명아동복지센터. 아담스지역아동센터 시설보수 및 가구 교체
- 시민 주거안정 및 쾌적한 주거 위한 사회공헌활동 지속 추진
SH가 ‘아동복지시설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을 마치고 17일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
SH가 ‘아동복지시설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을 마치고 17일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SH공사)

[서울=김광수기자] SH가 ‘아동복지시설 주거환경개선 지원사업’을 마치고 17일 전달식을 진행했다.

SH공사와 한국해비타트는 서울 내 아동복지시설인 동명아동복지센터와 아담스지역아동센터 2개소를 대상으로 5,000만원을 들여 시설을 개선하고 서랍장 등 낡은 가구 등을 교체하였다.

당초 사업 종ㅛ 직후인 8월 전달식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증가세로 연기한 바 있다. 11월부터 방역단계가 하향되면서, 시설 외부에서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안전하게 개최키로 결정했다.

동명아동복지센터 관계자는 “토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아이들이 시설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졌는데, 노후되고 위험했던 시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개선되어 아이들의 교육과 생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주거복지의 사각지대에 있는 복지시설 아동들이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하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주거안정 및 쾌적한 주거를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