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 본격 시작
과천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 본격 시작
  • 김용현 기자 3100@korea.com
  • 승인 2021.11.29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월 신규가입 시 1만원 쿠폰, 지역화폐 결제 시 5% 할인쿠폰 지급
- 소상공인 부담 경감과 소비자 혜택 증대로 상생의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과천시는 내달 1일부터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 운영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과천시)
과천시는 내달 1일부터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 운영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과천시)

[과천=김용현기자] 과천시는 내달 1일부터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 운영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배달특급’은 민간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경기도에서 개발한 공공배달앱이다. 소상공인은 저렴한 수수료로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고, 소비자는 지역화폐 결제서비스와 할인쿠폰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12월 중 배달특급 앱 신규 가입자에게는 1만원 쿠폰이 지급된다. 1일부터 7일까지는 서비스 시작 기념 이벤트로 결제금액 10% 할인쿠폰도 함께 지급된다. 해당 이벤트는 예산 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특히, 배달특급은 민간 앱과는 달리 지역화폐를 사용할 수 있는 유일한 배달앱인 동시에, 지역화폐로 결제 시에는 다음 주문에 사용할 수 있는 5% 할인쿠폰이 상시 제공돼 지역 내 활용도가 더욱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배달특급은 가맹점과 소비자 모두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상생의 지역경제 활성화 서비스”라며, “소상공인에게는 수수료 절감을, 소비자에게는 할인혜택을 제공하여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10월부터 외식업체를 대상으로 ‘배달특급’ 가맹점을 집중 모집했으며, 현재 입점한 과천시 관내 업체는 70여 곳이다. 가맹 등록 희망 업체는 경기도 배달특급사이트에서 상시 신청할 수 있다.

시는 앞으로도 가맹점 모집과 서비스 이용 홍보에 집중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