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경기도 도서관정책 평가 우수상 수상
광명시, 경기도 도서관정책 평가 우수상 수상
  • 하상선 기자 hss8747@kmaeil.com
  • 승인 2021.12.0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서배달서비스, 코로나블루 심리방역프로그램, 독서문화공동체 발굴지원 등 코로나19 대응 광명시 도서관서비스 성과 인정
- 광명시 4개 생활권역 6개 공공도서관 및 50개 작은도서관 운영지원, 일평균 4,000여명의 시민이용

[광명=하상선기자] 광명시가 경기도에서 실시하는 도서관정책 평가에서 올해 우수시군으로 선정됐다.

도서관 서비스 환경개선 및 이용자 만족도 향상을 위해 실시하는 도서관정책 평가는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공공도서관 활성화사업 및 역점사업 추진, 작은도서관 지원정책 등을 정량평가하고 독서문화진흥 및 도서관 특성화 우수사례를 정성평가하여 그룹별 9개 시군을 선정하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상황으로 실적지표를 최소화하고 역점사업의 배점을 확대해 평가했다. 

광명시는 지난해 코로나19로 도서관 이용이 어려운 시민을 위해 도서배달  사업을 추진하고 코로나 블루 심리방역 프로그램 운영, 시민 스스로가 공동체를 이루어 독서할 수 있도록 독서문화공동체를 발굴, 지원하는 등 시민 삶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코로나19 대응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왔다.

또한 마을공동체의 기반인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전담조직인 작은도서관팀을 광명도서관에 두고 연간 8억7백여만 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작은도서관 관계자 역량강화를 위해 관장 및 봉사자의 정기적인 교육과 간담회, 포럼 등을 개최하는 등 시민 스스로가 만드는 도서관문화와 공동체지원에 힘써 왔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도서관서비스를 통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직원여러분께 감사하며, 지역곳곳에 도서관을 건립하고, 독서공동체를 지원하여 책을 통해 배움이 일상이 되고 시민 누구나 학습할 수 있는 권리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현재 6개의 공공도서관과 50개 작은도서관을 운영, 지원하고 있다. 연간 23억3천7백여만 원의 예산으로 4만여 권의 장서를 구입하고 430여개의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일평균 4,000여명의 시민이 도서관을 이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