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영농폐비닐 수거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영농폐비닐 수거
  • 김익수 기자 kis4334@hanmail.net
  • 승인 2021.12.07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지난 6일 관내 취약지와 경작지에 방치된 영농폐비닐을 집중 수거했다. (사진=강화군)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지난 6일 관내 취약지와 경작지에 방치된 영농폐비닐을 집중 수거했다. (사진=강화군)

[강화=김익수기자]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지난 6일 관내 취약지와 경작지에 방치된 영농폐비닐을 집중 수거했다.

이날 지도자들은 불법 소각으로 인한 미세먼지 발생과 토지오염 방지를 위해 마을안길, 경작지 등에 방치된 폐비닐을 수거했다.

송현선 협의회장은 “논·밭에 산재해 있던 폐비닐을 정리해 불법소각이 눈에 띄게 줄고 농촌지역이 깨끗해졌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추운 날씨에도 환경정비에 힘써주신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에 감사드리며, 주민들도 영농폐기물 관리에 적극 협조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