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3년 올해의 한 책’ 김초엽 작가 초청
광주시, ‘2023년 올해의 한 책’ 김초엽 작가 초청
  • 정영석 기자 aysjung77@hanmail.net
  • 승인 2023.09.06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보물(사진=광주시)
홍보물(사진=광주시)

[광주=정영석기자] 광주시가 9월 독서의 달을 맞이해 2023년 올해의 한 책 일반 부문으로 선정된 ‘지구 끝의 온실’의 저자 김초엽 작가를 오는 17일 초청한다.

‘지구 끝의 온실’은 SF(공상과학) 장편소설로 상상의 세계를 책을 통해 경험하고 그 안에서 희망의 메시지를 발견할 수 있는 따뜻한 소설이다.

김 작가는 등단하자마자 작품과 작가상을 수상했으며 많은 이들에게 잘 알려진 ‘우리가 빛의 속도로 갈 수 없다면’, ‘방금 떠나온 세계’, ‘행성어 서점’ 등을 집필한 작가로서 앞으로의 작품이 더욱 기대되는 젊은 작가이다.

이번 작가와의 만남은 시립중앙도서관에서 진행하며 ‘지구 끝의 온실’ 작품에 대한 이야기와 작가의 신념에 대해 듣고 질의응답 및 사인회 순으로 진행된다.

참여는 고등학생 이상부터 성인까지를 대상으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의 작가에게 질문하기 코너를 통해 작가에게 궁금한 점을 미리 신청하면 강연 당일 직접 답변을 들을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시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중앙도서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시는 지난해부터 시민투표를 통해 올해의 한 책을 선정하고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 책 읽기’ 독서캠페인을 추진 중이다.

정영석 기자
정영석 기자 다른기사 보기
aysjung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