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산림치유프로그램’ 운영···시민들에게 인기
수원시, ‘산림치유프로그램’ 운영···시민들에게 인기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3.09.2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월부터 광교산·칠보산, 일월·영흥수목원에서 운영, 1200여 명 참여
시민들이 산림치유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시민들이 산림치유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수원=최승곤기자] 수원시가 운영하는 산림치유프로그램이 시민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산림치유프로그램은 숲길을 걷고, 숲속에서 명상하는 등 숲에서 신체·정신 건강을 회복하는 활동이다.

지난 5월부터 광교산, 칠보산, 일월·영흥수목원 등에서 114회에 걸쳐 프로그램을 운영했고, 8월 말까지 1200여 명이 참가했다.

산림치유지도사 2명이 주중 오전·오후에 오감 깨우기, 숲속 명상, 산림욕, 숲길 걷기, 꽃차 나누기, 아로마 테라피 등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맨발로 산책하는 ‘맨발 걷기’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수원시 통합예약시스템에서 ‘산림치유’를 검색해 예약 가능하다.

수원시 관계자는 “산림은 아름다운 경관, 피톤치드, 음이온, 산소, 햇빛과 같은 치유 인자로 구성돼 있어 신체·정신 건강을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된다”며 “많은 시민이 보약과 같은 산림치유를 체험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