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구월동, 로데오거리에 인천 생활물류 쉼터 개소
인천 구월동, 로데오거리에 인천 생활물류 쉼터 개소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3.11.24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휴식 공간 및 교육·상담 등 프로그램 제공
- 평일 오전 10시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 운영
쉼터 내부 사진

[인천=김정기자]인천시는 남동구 로데오 거리에 ‘인천 생활물류 쉼터’를 설치하고 24일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박덕수 행정부시장을 비롯해 박종혁 시의회 부의장, 이인화 민주노총 인천지역본부장, 생활물류 종사자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했다.

전용면적 181.04㎡(54평) 규모로 조성된 생활물류 쉼터는 교육·회의실과 휴게·상담실을 비롯해 생활물류 종사자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핸드폰 충전기, 안마의자, PC 및 프린터가 구비돼 있으며 따뜻한 음료 등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노무사·변호사와의 노동·법률상담, 금융·건강상담 및 자조모임 활성화 등 생활물류 종사자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해 ‘복합 휴식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생활물류 쉼터는 생활물류 종사자 뿐만 아니라 대리기사 등 쉼터가 필요한 모든 근로자도 이용할 수 있고, 평일 오전 10시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 운영하며, 일·공휴일은 휴관한다.

박덕수 행정부시장은 “눈비를 맞으며 폭염과 혹한의 열악한 환경에서 근무하는 생활물류 종사자들을 위한 쉼터를 개소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에 개소하는 쉼터를 시작으로 생활물류 종사자들의 처우와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