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신충식 교육위원장,인천축구협회 발전정책 방안 강구 
인천시의회 신충식 교육위원장,인천축구협회 발전정책 방안 강구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3.11.27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김정호기자]인천광역시의회 교육위원회 신충식 위원장이 인천축구 발전을 위해 엘리트 교육 강화 방안을 찾는 것에 노력하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신 위원장은 최근 인천시축구협회 주최로 인천시교육청 평생학습관에서 열린 ‘인천축구협회 발전·정책 발굴 정담회’에 참석해 지역 내 초·중·고교 전문 축구팀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파악하고, 발전 방안을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정담회에는 신 위원장을 비롯해 인천축구협회 정태준 회장 및 협회 관계자, 지역 내 초·중·고교 지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정담회에 참석한 한 지도자는 “중학교 졸업생 140명 중 약 30명 정도만 지역 고등학교로 진학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위장전입을 통한 타 시·도 이적 등의 대책 마련과 함께 지역 내 팀으로 많은 선수가 진학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또 다른 지도자는 “올해 인천 초등부 대표 선발 선수 16명 중 1명을 뺀 나머지 15명의 선수가 타 시도로 진학한다”며 “인천 선수들이 다른 시도 선수들과 비교해도 뒤처지지 않는 실력이다. 이 선수들이 지역에서 성장해 지역을 대표하는 선수가 될 수 있도록 정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관해 인천축구협회 관계자는 “타 시도는 조례상 지역 체육회 회원종목단체의 소속 팀, 지역 동호인 팀, 일반 시민 등 순으로 우선 순위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신충식 위원장은 “타 시도 조례를 살펴보고 다방면에서의 조례 개정의 적합성을 검토해 보겠다”면서 “인천의 축구 발전을 위한 인천축구협회 임원 여러분들을 비롯한 지도자 여러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축구는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스포츠인 만큼 우리 인천에서 엘리트 교육이 잘 이뤄질 수 있도록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