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내년 2월까지 겨울철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대책 추진
부천시, 내년 2월까지 겨울철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대책 추진
  • 김도윤 기자 mostnews@kmaeil.com
  • 승인 2023.12.02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천시)

[부천=김도윤기자] 부천시는 겨울철 기온 강하에 따라 동파·동결 사고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이달부터 내년 2월까지 ‘동절기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우선 동파 상황관리와 신속한 복구체계 구축을 위해 24시간 종합상황실을 확대 운영하고,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근무체계 구축과 자체인력 및 시공업체를 포함하는 긴급복구반을 편성해 동파상황 등에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올해는 지난해 평균기온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되나, 북극해 면적 감소로 인한 한파, 혹한 발생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동파는 기온에 직접 영향을 받는 특성상 시 차원의 예방 조치만으로는 대응에 한계가 있어, 동파 예방법과 동결 시 조치요령 등을 홍보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도모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수도계량기 동파를 예방하기 위해 사용자는 ▲계량기함 내부 수도관 관통구 등 틈새 밀폐 ▲계량기함 내부를 동파방지팩, 마른 헌 옷 등 보온재로 보온 ▲뚜껑 부분은 보온재로 덮고 비닐 커버 등으로 넓게 밀폐 ▲혹한 시 수돗물을 조금씩 흐르게 하여 받아 사용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수도계량기나 수도관이 얼었을 때 급작스런 온도변화는 파손의 원인이 되므로,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하거나 미지근한 물로 점차적으로 녹일 것을 주문하고, 동파가 발생했을 때는 신속히 신고해 달라”고 설명했다.

한편, 동파방지팩 배부를 원하거나 상수도 동파가 발생할 경우, 부천시 상수도 종합상황실 또는 부천시 콜센터로 연락하면 조치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