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자연재해 선제적 대응강화…내년 83억 원 예산 투입
가평군, 자연재해 선제적 대응강화…내년 83억 원 예산 투입
  • 황지선 기자 akzl0717@naver.com
  • 승인 2023.12.04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연재해 위험개선 지구 정비사업 5개년 계획으로 추진
가평군, 자연재해 선제적 대응강화…내년 83억 원 예산 투입

[가평=황지선기자] 가평군이 기상이변 등에 따른 각종 자연재해가 빈번해짐에 따라 내년도 83억여 원을 들여 사전 대비 및 선제적 대응강화에 나설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이에 군은 인명 보호 및 재산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재난시설물 사전 점검 체제를 확립하고 예·경보 시설 236개소, 재난 CCTV 시설물 90개소와 배수펌프장의 철저한 유지관리로 선제적 능력을 배양키로 했다.

또한 산간·계곡 자동 우량경보시설 중, 노후시설 20개소를 보강 및 교체하고 가평읍 배수펌프장 유수지 처리개선을 위한 내수배제 시설물을 설치키로 했다.

아울러 가평·청평 배수펌프장 통합감시제어 시스템 구축과 서버 및 망 연계 장비 보수·보강을 벌이고 지진가속도계측 시스템에 대해 정밀 점검 2회, 기본 검사 4회 등 유지보수 용역을 추진키로 했다.

특히 군은 최근 빈번하게 발생하는 집중호우로 인해 지방하천인 조종천 수위보다 낮은 저지대 침수지역에 대해 침수 피해 원인을 종합적으로 검토 후, 방지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현재 추진 중인 청평면 청평리 일원 자연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내년 10월까지 완료하고 행정안전부 기본계획 및 추진 방향 협의, 관련 인허가 등 행정절차 이행에 들어갈 계획이다.

이어 2025년 공사에 착수해 2026년 완료하는 등 지역 주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에 앞장설 방침이다.

이와 함께 군은 내년 신규사업으로 가평 자연재해 위험개선 지구 정비사업을 2028년까지 5개년 계획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호우시 지리적으로 홍수위 아래 위치한 가평읍 배부펌프장 일원 저지대 지역에 대해 침수 등 자연재해 방지 대책 수립 및 정비사업을 추진해 주민 안전을 도모하게 된다.

내년부터 정비사업 예산 신청 및 국고보조사업에 반영하고 실시설계 용역, 인허가 등 행정절차를 이행해 2026년부터 2028년까지 사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