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선진 장사행정 서비스 적극 추진
가평군, 선진 장사행정 서비스 적극 추진
  • 황지선 기자 akzl0717@naver.com
  • 승인 2023.12.19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품격 있는 장사 서비스 제공…선진 장례문화 정착
사진=가평군

[가평=황지선기자] 가평군이 초고령화 사회를 맞아 내년도 7억여 원을 들여 선진 장사행정 서비스 추진에 나선다.

군에 따르면  가평군은 품격 있는 장사 서비스 제공과 신속 정확한 장사업무처리로 선진 장례문화를 정착시켜 나가고자 무연고 사망자 장례비 및 공영장례 서비스 등을 지원키로 했다.

또 1기당 146만 원씩, 약 30기에 대해 공동묘지 분묘 이전비를 지원하고 공설(공동)묘지 개·보수와 조경(제초작업) 공사를 비롯해 봉안 기간이 경과 된 무연 유골에 대한 처리 용역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전 군민을 대상으로 1기당 70만 원의 화장 장려금도 지원하는 등 경제적인 도움과 군민 편의를 도모할 예정인 가운데 올해에도 400여 명에게 화장비를 지원하는 등 군민이 만족하는 맞춤형 장사행정 구현을 추진해 왔다.

이와 함께 군은 공설장사시설인 가평 추모 공원에 대한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이용자에게 양질의 장사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차양(비가림) 설치 공사 등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조경 관리와 시설 개보수 등 추모 공원 시설 정비사업은 물론 신규 시책으로 음성인식 기능이 포함된 스텐드형 키오스크(무인 안내기) 2대를 제작 설치하는 등 추모객의 이용 편리와 호응도를 높여 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전략 사업으로 ‘가평 추모공원주차장 조성 및 시설 확충’을 추진해 부족한 주차시설과 향후 봉안시설(봉안당) 건립을 위한 부지를 확보키로 했다.

내년부터 2025년까지 군 관리계획(장사시설) 결정(변경) 및 실시설계, 소규모환경영향평가 및 재해영향평가 용역 등 행정절차 이행 후, 토지 보상과 주차장 조성 공사가 추진될 계획이다.

추모 공원 확충 면적은 총 1만 2,800여㎡로 주차장이 3천 250㎡, 봉안시설 등 부지가 9천 540여㎡로 변경되면 이용에 한층 더 편리성과 선진 장사문화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19년 말 조성된 가평 추모 공원은 2천517기를 안치할 수 있는 자연장지(잔디장) 6천 521㎡와 1천512기가 들어가는 봉안시설(봉안담) 600㎡ 등 총 1만 6천181㎡에 4천029기를 안치할 수 있다.

한편 가평군 전체인구의 29.3%가 65세 이상 노인인구다. 올해 11월 말 기준 군 인구는 6만 3,296명(남 3만 2,539명, 여 3만 757명)으로 이중 노인인구는 1만 8,606명(남 8,800명, 여 9,806명)으로 나타났다.

금년도 출생아 수는 181명(남 84명, 여 97명)이나 사망자 수는 4배나 많은 701명(남 375명, 여 326명)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