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성수동’ ‘홍대’ 같은 대표 명품상권 키운다
성남시, ‘성수동’ ‘홍대’ 같은 대표 명품상권 키운다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4.01.31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로컬상권 육성사업 대상자 모집...2년간 10억원 지원
성남시청 전경(사진=성남시)
성남시청 전경(사진=성남시)

[성남=최승곤기자] 성남시가 MZ세대가 즐겨 찾는 서울의 성수동, 홍대 상권 같이 성남을 대표하는 명품상권을 키우기 위한 사업에 착수한다.  

성남시상권활성화재단은 잠재력 있는 중소형 상권을 대상으로 상권체질 개선과 성남의 대표 문화소비 공간 육성을 위해 ‘로컬상권 육성사업’ 참여대상을 모집한다. 

이번 로컬상권 육성사업은 시가 처음 추진하는 것으로, 2025년까지 2년간 최대 10억원이 투입된다. 

1차년도(2024년)에는 마스터플랜을 구축해 사업의 기반을 다지고, 브랜드 발굴과 디자인 특화 사업을 진행한다. 2차년도(2025년)에는 상권 고도화 사업으로 상권 조성사업·로컬 크리에이터 발굴·육성·거점 공간 조성 및 활성화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모집 대상은 100개 이상의 점포가 밀집해 있고 4차선 도로 이내 도로와 블록을 한 상권 중 2개소 이상의 상인조직이 연합하고 조직 회원의 60% 이상의 동의를 받은 상권이다. 

사업신청은 2월 20일부터 2월 28일까지 성남시상권활성화재단에서 방문접수를 통해 가능하다. 

시는 향후 지원대상자의 서류평가와 현장평가를 통해 추진위원회의 구성 적정성, 특화요소 등 고유성, 콘텐츠 사업 구성 및 가능성, 향후 발전 가능성 및 확장성 등의 평가항목을 심의해 최종 지원대상을 선정할 방침이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이번 로컬상권 육성사업을 통해 잠재력 있는 중소형상권을 발견하고 이를 효율적으로 지원해 성남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상권으로 키우려고 한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성남시와 성남시상권활성화재단 홈페이지에 올라가 있는 ‘로컬상권 육성사업 모집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