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양경찰서, 평택항 국제여객해양선 관숙 훈련 실시
평택해양경찰서, 평택항 국제여객해양선 관숙 훈련 실시
  • 임정규 기자 wjdrb5086@naver.com
  • 승인 2024.02.2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해경 구조대원들이 헬기 이착륙장을 점검하고 있다.(사진=평택해양경찰서)
▲평택해경 구조대원들이 헬기 이착륙장을 점검하고 있다.(사진=평택해양경찰서)

[평택=임정규기자] 평택해양경찰서(총경 최진모)는 평택해양구조대가 지난 20일 평택항 국제여객선 뉴그랜드피스호(3만 3165톤, 정원 880명)에서 관숙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관숙훈련은 주요시설물에 대한 지형지물을 손과 눈으로 익히고 실제 일어 날 수 있는 해양사고를 대비하는 훈련이다. 

이번 훈련은 지난해 8월 평택과 중국을 오가는 국제여객선의 여객 운송이 재개됨에 따라 국제여객선에서 화재·침몰 등 재난적 복합 해양사고 시 대규모 인명을 신속하게 구조를 위해 마련했다.

주요 내용은 △선내 구조 및 비상출입구 파악 △선내 방송장치, 주요 통신설비 통신 여부 △헬기 이·착함 여부 △승선원 안전 대피 방법 등을 점검하고 훈련을 진행했다.

특히 기상악화 시 대형선박의 승선원을 안전하게 구조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했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대형선박이 기울어졌을 때 신속한 등선 방법과 효율적이고 안전한 인명 구조 방법을 강구하고자 했다”며 “지속적인 훈련으로 국민이 안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나머지 국제여객선 4척에 대해서도 3월중 순차적으로 관숙훈련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