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롭게 바뀐 ‘가평군 청소년문화의집’ 뜨거운 호응
새롭게 바뀐 ‘가평군 청소년문화의집’ 뜨거운 호응
  • 황지선 기자 akzl0717@naver.com
  • 승인 2024.02.22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및 다양한 시설로 재구성

[가평=황지선기자] 가평군 청소년문화의집이 청소년이 주인공이면서 청소년이 원하는 공간으로 변화를 꾀하는 등 청소년들의 요람 공간으로 새롭게 탄생하고 있다.

지난 2012년 11월, 지하 1층에 지상 3층 규모로 건립 이후 11년이 넘은 기존 가평군 청소년문화의집은 관련성이 있는 일부 청소년만이 이용하는 공간으로 알려지면서 이용률이 저조해 왔다.

이에 청소년운영위원회 및 지속적인 청소년 만족도 조사를 통해 올해 2월부터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다양한 시설로 재구성돼 운영되는 등 연일 청소년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가평군 청소년이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청소년문화의집 지하 1층에는 밴드연습실과 청소년 자치기구실이 재편돼 화합과 소통을 강화했다.

또한 지상 1층에는 청소년 휴카페와 청소년 전용 놀이공간인 코인노래방을 비롯해 오락기, 고성능 PC 등이 추가 조성돼 청소년의 이용을 높이고 운영을 활성화했다.

이와 함께 신규 청소년의 이용률 향상을 위해 1:1 안내 프로그램 운영과 우선권을 부여해 기존 이용 청소년보다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청소년문화의집에 대한 정보를 신속하고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카카오 채널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현재 가입자가 600여 명을 향해 가고 있을 정도로 반응이 뜨겁다.

또 청소년시설 유튜브, 문화의집 견학 프로그램 운영, 학교로 찾아가는 홍보, 기관·단체·학부모 대상 홍보 등 청소년시설을 다양하게 적극적으로 홍보해 시설 이용 활성화 및 프로그램 참여율을 높이고 있다.

특히 오는 4월부터는 시설 이용 접근성 강화를 위해 학교 및 읍면 중심지를 대상으로 차량 운행과 도서관 및 체육시설, 복지회관 등을 찾아가는 이동 프로그램 운영도 계획하고 있어 편의성이 기대된다.

더불어 주로 저소득층 청소년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이라는 부정적인 인식이 있는 청소년문화의집을 보다 친근하고 친화 공간의 의미가 담긴 명칭으로 변경하기 위한 행정절차를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청소년들에게 인기가 많고 이용률이 높은 청소년시설을 벤치마킹해 우수 및 모범사례를 반영하고 내·외부 시설 환경개선 및 청소년 이용 수요가 많은 집기를 추가 구비 하는 등 청소년의 만족도 향상과 편안하게 즐길 거리가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