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선원면, 영농부산물 태우지 말고 파쇄하세요
강화군 선원면, 영농부산물 태우지 말고 파쇄하세요
  • 박경천 기자 pgcark@daum.net
  • 승인 2024.02.29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불 예방은 물론 퇴비 활용으로 자원 순환에 도움
(사진=강화군)
(사진=강화군)

[강화=박경천기자] 강화군 선원면이 영농부산물 소각으로 인한 산불과 미세먼지 예방을 위해 영농부산물 처리를 지원한다. 

농업 활동을 통해 발생한 깻대, 고춧대 등의 농업부산물은 주로 노천 소각에 의존했으며, 이로 인해 산불 및 미세먼지의 발생이 우려되어 왔다.

이에 선원면은 2인 1조로 구성된 지원단을 꾸렸으며, 사전 신청한 농가를 대상으로 고춧대, 깻대, 잔가지 등의 영농부산물 파쇄를 지원 중이다. 희망 농가는 파쇄기와 트럭의 진입이 가능한 농경지에 부산물을 쌓아두어야 하며, 비닐과 노끈 같은 파쇄 저해물질을 미리 제거해 두어야 한다.

서광석 선원면장은 “찾아가는 영농부산물 파쇄 지원단 운영을 통해 영농부산물 수거 처리의 불편을 줄이고, 농촌지역의 불법소각을 방지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파쇄를 희망하는 농업인은 선원면사무소 총무팀으로 유선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