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현동 데이터센터 해결 물꼬 터져··· 김용태 고양시정 후보 적극 중재
탄현동 데이터센터 해결 물꼬 터져··· 김용태 고양시정 후보 적극 중재
  • 이기홍 기자 kh2462@naver.com
  • 승인 2024.04.0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태 후보

[고양=이기홍기자] 고양특례시가 부지 이전을 포함해 현실적인 대안들을 데이터센터 주 사업자에게 제시했다. 주 사업자 측은 이를 검토하고 사업자들과 논의에 착수하기로 했다.

3일 오후 1시 이동환 고양시장과 탄현동 데이터센터 주 사업자측과 고양시청에서 만나 부지 이전 문제를 논의했다.

김용태 후보는 그간 고양시장과의 5회 면담, 데이터센터 주 사업자와의 2회 면담을 통해 데이터센터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해 온 것으로 밝혀졌다.

김 후보는 탄현동 데이터센터 건립은 탄현동, 덕이동 주민들의 막심한 재산권 침해를 초래하고 주민들의 건강도 심각하게 해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그 어떤 경우에도 데이터센터 건립을 막겠다고 주민들에게 약속한 바 있다.

지난 3월 9일 김 후보는 데이터센터 부지 앞에서 규탄시위를 벌이고 있는 주민들을 찾아 “주민들이 반대하는 데이터센터 건립 반드시 막겠다”고 선언하고 조만간 주민대표들과 고양시장과의 면담 주선을 약속했다.

이어 3월 20일 김 후보는 고양시청 앞에서 규탄시위를 벌이는 주민을 찾아 현장에서 주민대표들과 고양시장의 면담을 즉석에서 마련했다. 

그리고 김용태 후보는 선거공보문자를 통해 주민들께 “데이터센터 건립 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재차 약속했다.

김용태 후보의 대안 마련, 중재 노력 끝에 오늘 고양시장과 데이터센터 주 사업자간 만남이 있었고 고양시가 부지 이전을 포함한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하면 주 사업자 측에서 이를 검토하고 사업자들과 논의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이다. 

이로써 꽉 막혀있던 데이터센터 문제 해결의 물꼬가 터진 것이다. 김 후보는 집권 여당 3선 의원 경륜, 정치력, 추진력을 총동원하여 데이터센터 문제 해결의 물꼬를 트게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