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LG생활건강 그린밸류 YOUTH’ 출범...ESG 경영 활동 일환
2024 ‘LG생활건강 그린밸류 YOUTH’ 출범...ESG 경영 활동 일환
  • 강주희 기자 juhee4445@naver.com
  • 승인 2024.04.09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청년 100여 명 발대식 개최…그린밸류(친환경 가치) 전파 활동

친환경 중시하는 MZ세대 참여…활동 담은 ‘고객가치 가이드북’도 제작
LG생활건강 그린밸류 YOUTH 참가자 단체사진. 사진 = LG생건
LG생활건강 그린밸류 YOUTH 참가자 단체사진. 사진 = LG생건

[경인매일=강주희 기자] LG생활건강이 ESG 경영 활동의 일환으로 청년 기후 활동가 100여 명과 함께 ‘그린밸류 YOUTH’ 프로그램을 새롭게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친환경 가치를 의미하는 그린밸류(Green value)라는 명칭에는 환경의 소중함을 차별적 고객가치로 확산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지난 6일 서울 서초구에서 열린 2024 LG생활건강 그린밸류 YOUTH 발대식에는 20세 이상 국내외 청년 103명이 참가해 우리 사회에서 환경의 가치, 고객경험 차별화 방법에 대한 ESG 강연을 듣고 앞으로의 활동 방향성 등을 함께 논의했다.

그린밸류 YOUTH는 LG생활건강과 에코맘코리아, 유엔환경계획(UNEP), 환경부가 공동 주최하는 기후환경 활동가 육성 프로그램이다. 2014년 ‘글로벌 에코리더’라는 이름으로 시작해 10년 간 5000여 명의 청소년 수료생을 배출했다. 2022년부터는 20세 이상 청년 100여 명을 매년 선발해서 운영하고 있다. 활동을 수료한 참가자들에게는 유엔환경계획과 환경부의 인증 수료증을 발급하고, 우수 활동팀에게는 친환경 연수 기회도 제공했다.

올해 업그레이드한 그린밸류 YOUTH 프로그램은 MZ세대의 시각에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기업의 기술혁신 및 핵심역량을 어떻게 변화시킬 것인가, ‘미래 세대인 우리가 원하는 건강하고 올바른 제품은 무엇인가’, ‘우리가 원하는 환경적, 차별적 가치란 무엇인가?’ 등을 주제로 진행한다. 한국과 미국, 중국, 일본, 네덜란드 등 세계 각국에서 선발한 20팀이 커뮤니티를 구성해서 함께 논의한 다양한 의견을 기업과 지역사회에 적극적으로 제안할 계획이다.

이번 활동 결과는 MZ세대가 제시하는 LG생활건강이 나아가야 할 차별적 고객가치의 방향성이라는 내용의 ‘가이드북’으로 제작된다. 참가 팀에게는 팀 별 활동비 150만원과 그룹 별(전문가 멘토 1명, 6~7개 팀) 활동비 100만원을 지급한다. 또 전문가 특강, 멘토 코칭, 비치코밍, 원데이 캠프, 성과 공유회 등 청년 기후환경 활동가로서의 역량을 강화하는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인천 지역의 환경 및 기후 문제의 해결과 개선을 목표로 이번 발대식에 참가한 박용범 씨(21·인하대)는 “그린밸류 YOUTH 활동으로 대학 캠퍼스와 업사이클링 업체, 초등학교와 협력해서 투명 페트병 재활용 촉진에 확실한 성과를 거두고 싶다”며 “활동 과정 안에서 LG생활건강이 함께 할 수 있는 고객경험의 좋은 사례를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LG생활건강 ESG/대외협력부문 최남수 상무는 “그린밸류 YOUTH는 기업이 추구하는 차별적 고객가치를 환경의 관점에서 재조명하고 동시에 사회적으로 변화를 일으키는 활동을 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며 “우리 회사의 미래 고객인 청년들의 말과 아이디어를 경청하고 이들과 기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