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육군교육사령부, 도내 AI기업 지원 협력 강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육군교육사령부, 도내 AI기업 지원 협력 강화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4.04.0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군 네트워크 협력 체계 구축, 판교권과 연계한 육군 AI 생태계 조성 등 협력
- 경과원, 인프라 및 시설 제공 등 도내 AI 기업들의 국방분야 진출 가교역할 수행
- 육군 AI 연구개발을 촉진·확산시키고 도내 기업과의 협업 성과 극대화
9일 판교 경기스타트업캠퍼스에서 열린 ‘육군 데이터랩 개소식’에서 강상천 경과원장(오른쪽에서 네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현판 제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매일=최승곤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육군교육사령부와 손잡고 도내 AI 기업의 지원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고 9일 밝혔다.

육군교육사령부는 경기 성남시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8층에서 육군 교육사령관, 경과원장, 경기도 AI빅데이터산업과장, 네이버 공공부문 이사, 리벨리온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육군 데이터랩 개소식을 열었다.

이날 문을 연 육군 데이터랩은 민·군 네트워크 협력 체계 구축, 판교권과 연계한 육군 AI 생태계 조성 등의 협력을 추진한다. 대전 한국과학기술원(KAIST) 문지캠퍼스에 차려진 데이터랩에 이은 두 번째다.

육군 데이터랩은 군 내부의 공공 데이터를 민간 기업과 연구 기관에 제공하여 민간에 위치한 AI 연구기관들이 군내 데이터를 활용해 육군 AI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데이터를 제공하는 공간이다. 데이터랩은 보안 유지를 위해 외부와 차단된 네트워크를 사용한다.

경과원은 육군과의 협력을 통해 ▲인프라 및 시설 제공 ▲AI 기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 ▲정보 제공 및 컨설팅 지원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며, 국방 공공데이터 활용을 통해 도내 AI 기업들이 국방 분야로의 진출을 더욱 활발히 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군 데이터의 활용도가 증가하고, 민간기업의 AI 연구개발 능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며, 경과원은 군과 민간기업 간의 중요한 연결고리 역할을 적극적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강성천 경과원장은 “육군 교육사령부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국방 분야 AI 기술의 발전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민간과 군의 첨단 AI 기술 교류 및 협력을 촉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육군교육사령부는 2021년 4월, 전군 최초로 대전에 위치한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 육군 데이터랩을 구축, 민·군 AI 기술 교류협력의 중요 창구로 자리 잡았다. 이번 판교 제2데이터랩 개소를 통해 원활한 군 데이터 접근과 관련 AI 연구의 활성화가 기대된다.

이번 협력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경과원 AI산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