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고객 데이터 플랫폼 부문 리더 선정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고객 데이터 플랫폼 부문 리더 선정
  • 윤성민 기자 yyssm@naver.com
  • 승인 2024.04.11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멀티클라우드 기능・생태계 혁신 노력・강력한 파트너 네트워크 강점

아인슈타인 1 플랫폼에 탑재, 고객 데이터 가치 극대화 기반의 고객경험 지원 및 기업 성장 제고
데이터 클라우드 . 사진 =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 . 사진 = 세일즈포스

[경인매일=윤성민 기자] 세일즈포스가 데이터 클라우드가 ‘2024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고객 데이터 플랫폼 부문에서 리더로 선정됐다.

가트너는 이번에 ‘고객 데이터 플랫폼(Customer Data Platforms, CDP)’ 부문 리포트를 최초로 발표하면서,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가 ▲세일즈포스 제품군 간의 연결 및 통합성 ▲에코시스템 혁신을 위한 노력 ▲강력한 파트너 네트워크 측면에서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고객 데이터 플랫폼을 회사 내 고객 데이터를 통합하여 마케팅 및 고객경험에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이라고 정의하며, 메시지 타깃이나 고객 참여 활동 등을 최적화하고 시간에 따른 개인 단위의 행동을 분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고객 데이터 플랫폼이 마케팅 활용 사례를 지원하기 위해 시작되었지만, 데이터 관리 부서, IT 및 영업, 서비스 등 고객접점 부서의 관심이 증가했다는 점에 주목했다.

가트너에 따르면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는 세일즈포스의 각 제품군 내 데이터의 유기적인 연결 및 통합을 통해 세일즈포스 에코시스템에서의 고객 데이터 분석 및 활용 역량 확보를 지원하며 기존 데이터 플랫폼 활용 시 겪었던 데이터 관리 비효율성 해소를 지원한다.

또한 세일즈포스가 CDP를 혁신하고 새로운 기술을 통합하기 위한 명확한 계획을 바탕으로 데이터 클라우드와 타 플랫폼 간의 데이터 연결성을 지원하는 향상된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생성형 AI 기술의 도입 및 확장을 위한 개선 사항을 바탕으로 에코시스템 혁신을 위한 세일즈포스의 노력을 살펴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가트너는 세일즈포스 파트너 네트워크가 기업이 속한 산업과 기업의 규모의 경계를 넘어 전세계적으로 풍부한 서비스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세일즈포스의 생성형 AI 기술인 아인슈타인 1 플랫폼에 탑재된 하이퍼 스케일 데이터 엔진으로 개발된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는 세일즈포스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 간의 실시간 자동 연동을 지원한다. 이에 따라 AI CRM을 기반으로 영업, 서비스, 마케팅, 커머스 등의 영역에서 고객 데이터에 실시간으로 접근 및 활용하는 것이 가능하다. 대표적으로 세계적인 특송회사 페덱스(FedEx)는 최근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를 도입하여 고객 서비스, 마케팅 및 영업 부문을 통합해 보다 효율적으로 개인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세일즈포스에 따르면 기업은 세일즈포스 데이터 클라우드를 통해 세일즈포스 애플리케이션뿐만 아니라 제로 ETL(추출, 변환, 로드)을 사용하는 AWS, 스노우플레이크, 데이터브릭스, 구글과 같은 클라우드 제공업체를 포함, 뮬소프트 및 기본 커넥터를 갖춘 모든 타사 시스템에서 기업 데이터를 통합 및 활용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의 브랜드 여정 간 더욱 빠른 인사이트 도출, 예측 및 자동화된 조치를 취할 수 있다.

세일즈포스 코리아 손부한 대표는 “고객 데이터 플랫폼을 통해 기업은 비단 마케팅 영역에서의 업무 혁신뿐만 아니라 기업의 비즈니스 전반에서 고객 중심의 혁신을 가속화하고 과학적인 의사결정을 실현하기 위한 데이터 생태계 구축을 지원한다”라며 “데이터 클라우드는 세일즈포스 생태계와 파트너 네트워크를 통해 기업이 갇혀 있던 데이터의 가치를 극대화하고, 생성형 AI 기술과의 통합을 바탕으로 모든 고객접점에서 더 나은 고객경험 창출을 견인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