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TP·인천시, 대학 중심 지역혁신 정책 세미나 개최
인천TP·인천시, 대학 중심 지역혁신 정책 세미나 개최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4.04.12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는 16일, 송도 컨벤시아 2층 프리미엄 볼룸에서 개최
- 교육부, 지역대학 등과 RISE 체계 성공방안 논의
 대학 중심 지역혁신 정책 세미나 포스터

[인천=김정호기자]인천테크노파크(인천TP)와 인천시는 인천형 *RISE 체계의 성공적인 구축과 지역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16일 송도 컨벤시아에서 (사)인천정책포럼 및 지역대학과 함께하는 정책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교육부의 2025년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 개편에 따라 지자체와 지역대학이 혁신을 주도함으로써, 지역인재양성·산학협력·직업 및 평생교육을 통한 취·창업 활성화와 정주형 일자리 창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열리며,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을 비롯해 10개의 지역대학 총장 등 지·산·학·연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세부 프로그램은 지역과 대학의 동반성장(박성하 교육부 지역인재정책과장), I-RISE 체계 구축과 지역 발전과제(신용덕 인천TP 전략정책팀장), 인천 R&D 투자와 지산학 협력방안(이정영 인천연구원 연구위원) 순으로 주제발표를 진행한 뒤, 충북연구원 라이즈사업운영팀, 지역대학 산학협력단, 인천인재평생교육원 정책연구실에서 종합토론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주호 인천TP 원장은 “RISE 도입은 글로벌 혁신대학 중심의 전략산업 육성과 기술혁신 생태계 조성을 통한 정주형 일자리 창출이 관건”이라며, “RISE 사업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기 위해서는 주요 핵심 산업의 인재 양성과 연구개발 투자도 확대되어야 하는 만큼, 교육부와 인천시, 지역대학뿐만 아니라 기업지원 혁신기관 간 지속적인 협력모델이 구축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TP는 2023년 10월 RISE 전담 기관으로 지정된 후, 바이오·항공·미래차 등 인천의 6대 전략산업과 연계한 RISE 핵심 전략을 도출하고 지역대학과 공동으로 지역수요 맞춤형 프로젝트를 기획하는 등 2025년 I-RISE 체계의 성공적인 도입과 대학 주도 지역산업 생태계 모델 구축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