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수원특례시와 함께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 운영
용인특례시, 수원특례시와 함께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 운영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4.04.18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특례시가 17일 수원시청 로비에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사진=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가 17일 수원시청 로비에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사진=용인특례시)

[용인=최승곤기자] 용인특례시는 수원특례시와 함께 고향사랑기부제를 널리 알리기로 하고 지난 17일 수원특례시청 로비에서 용인특례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를 운영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용인특례시는 전국에서 총 1815건의 기부를 받아 1억 5714만 5000원을 모금했다. 경기도 기부자 가운데에선 수원시민과 성남시민 순으로 시에 가장 많은 기부를 했다.

수원특례시의 경우도 화성시민과 용인특례시민으로부터 가장 많은 기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시는 수원특례시와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위해 서로 상대 시 청사를 방문해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부스를 운영키로 하고 이날 먼저 이벤트를 열었다. 수원특례시는5월 용인특례시청 로비에서 홍보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용인특례시는 이날 행사에서 고향사랑기부제도를 알리는 리플릿을 배부하고 기부자에게 답례품으로 제공하는 주요 특산물도 소개했다.

룰렛을 돌려 시 캐릭터인 조아용 사은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해 수원시민과 수원시 공무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시에 가장 많은 기부를 한 수원시민을 대상으로 용인 알리기에 나섰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자체와 협력해 용인의 고향사랑기부제를 홍보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