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지적측량 경진대회서 최우수로 남동구 선정
인천시, 지적측량 경진대회서 최우수로 남동구 선정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4.04.18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구 10개팀 참가해 지적측량 기술과 노하우 경쟁
- 2025년 APEC 정상회의 유치 릴레이 선언도
측량경진대회 참가 모습.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김정호기자]인천광역시는 계양경기장에서 2024년 지적측량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특히 이날 본격적인 대회 진행에 앞서 군·구 지적직 공무원 그리고 한국국토정보공사(LX) 인천지역본부 직원들은 ‘2025년 APEC 정상회의, 인천유치를 기원합니다’라고 구호를 외치며 2025년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인천유치를 염원했다.

경진대회는 인천 군·구 10팀(3인 1조)이 참가해 열띤 경합을 벌였으며, 그동안 쌓아온 지적측량 기술과 노하우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3명의 심사위원단이 현장에서 측량팀별로 실시한 지적측량성과를 평가해, 최우수로 남동구, 우수로 계양구가 선정됐다.

최우수팀은 5월 중 국토교통부가 개최하는 전국 대회에 인천시 대표로 참가하며, 중앙지적위원회의 조사측량팀으로 활동하게 된다.

석진규 시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측량 성과검사는 시민의 재산권 보호와 토지경계분쟁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중요한 업무로 담당공무원의 측량검사 역량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